본문으로 바로가기
59314405 0372020040659314405 06 0603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14772103 false true true false 1586184883000 1586184891000 popular

빅톤, 악플러 고소…“선처 없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보이그룹 빅톤의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가 악성 게시물을 올린 이들을 명예훼손과 모욕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플레이엠은 “빅톤 관련 악성 게시물을 올린 이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형사 고소장을 서울 강남경찰서에 접수했다”고 6일 밝혔다.

플레이엠에 따르면 팬들의 지속적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빅톤 멤버들을 향한 악의적 비방과 인신공격, 허위사실 유포 등 악성 게시물을 다수 확인했다.

소속사 측은 “나날이 심해지는 악플러들의 행위로 아티스트의 피해가 극심했던 만큼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shee@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