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26884 0292020040259226884 06 0603001 6.1.7-RELEASE 29 OSEN 56424609 false true false false 1585798080000 1585798121000 related

'오페라의 유령' 측 "코로나19 추가 확진 배우 발생..공연 중단+전원 격리"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박소영 기자]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배우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2일 ‘오페라의 유령’ 측은 “최초 확진자 1인(여성, 1985년생, 캐나다) 포함 배우 스태프 전원 128명 중 4월 1일(수) 배우와 해외 스태프 전원, 국내 스태프 일부 인원 총 81명 검사를 진행했으며, 음성 80명, 양성 1명, 검사 대기자 46명입니다. 추가 확진자는 앙상블 배우(남성, 1981년생, 미국) 1명이며 현재 입원 대기 중”이라고 알렸다.

지난 3월 31일 앙상블 배우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다 잠정적으로 공연이 중단된 상태다. 확진자는 정상 체온이나 유사 증상을 보여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자가격리 중에 확진 판정을 받은 걸로 알려졌다.

이에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프로덕션 배우 및 스태프, 관련된 인원 전원에게 즉각 통보됐고, 검사 진행 및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현재, 공연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에 들어갔으며 현재 1차 확진자 포함 2명의 확진자의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OSEN

‘오페라의 유령’ 측은 “관할 구청 보건소 역학조사관의 현장 방문을 통해 무대와 오케스트라 피트, 백스테이지, 객석 등 전방위적인 현장 검증이 이뤄졌으며 무대와 객석이 5M 이상 거리 확인, 공조시스템 확인, 객석 측에서 무대 거리 확인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검사 음성 유무에 관계없이 128명의 프로덕션 스태프와 배우는 2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현재 1인 1실 숙박으로 격리 중이며, 2주간 철저한 관리를 해나갈 것”이라며 “관객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모든 대응은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 지침과 절차에 따라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오페라의 유령’은 1986년 웨스트 엔드, 1988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이래 전 세계 41개국, 183개 도시, 1억 4천만 명을 매혹시킨 불멸의 명작이다. 한국에서는 지난해 12월 13일 부산 드림씨어터를 시작으로 2020년 3월 14일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7월 대구 계명아트센터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떄문에 잠정 중단됐다.

/comet568@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