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1427 1072020021958221427 05 0506003 6.1.7-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87500000 1582087570000

[스포츠타임] 방심하지 않는 홀란드 "2차전이 남았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도르트문트의 엘링 홀란드(19) 존재감이 빛나고 있다.

도르트문트는 19일(이하 한국 시간) 독일 도르트문트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파리 생제르망과 홈경기에서 2-1로 이겼다.

홀란드가 승리의 주역으로 나섰다. 그는 후반 24분 선제골을 넣은 뒤 후반 32분 멀티골을 완성했다. PSG는 네이마르의 득점으로 추격했으나 도르트문트의 벽을 넘어서지 못했다.

이날 홀란드는 승리의 기쁨과 함께 경기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그럼에도 홀란드는 방심하지 않았다.

경기 후 인터뷰를 통해 "MOM에 선정돼 기쁘다. 그러나 나는 더 잘해야 한다"라며 "지금 수준보다 더 잘 뛰어야 하고, 더 발전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PSG는 매우 강한 팀이다. 2차전이 남아 있다"라고 덧붙였다. 2-1로 1차전을 이겼지만 2차전에 방심할 수 없다는 이야기다. 두 팀의 16강 2차전은 3월 12일에 열린다.

한편 홀란드는 지난 1월 이적 시장을 통해 도르트문트로 이적했다. 새 팀에서 적응할 시간이 짧았다는 뜻이다. 그럼에도 도르트문트 유니폼을 입고 7경기 동안 11골 1도움을 기록하면서 화끈한 골 결정력을 자랑 중이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