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5250 0292020032659075250 06 0602001 6.1.3-RELEASE 29 OSEN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85212540000 1585212648000 박지윤 프로불편러 오해 논란 죄송 2003270545 related

"학폭→인성문제" '하트시그널3' 논란에도 편집 無 강행..이미 깨진 판타지 [Oh!쎈 레터]

글자크기
OSEN

[OSEN=지민경 기자] 논란의 '하트시그널3'가 베일을 벗었다. 지난 시즌들의 성공으로 방영 전부터 '하트시그널3'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가 한껏 높아졌지만 출연자 공개 이후 각종 사생활 논란들이 제기되며 제대로 찬물을 끼얹었다.

3월 초, 서울 삼성동 코엑스 밀레니엄 광장 벽면에 채널A '하트시그널3' 대형 포스터가 설치되며 출연자들이 공개됐다. 이는 삽시간에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하트시그널3'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하지만 높아진 기대도 잠시, 출연자들의 신상이 알려지며 그들의 과거 논란도 하나 둘 수면 위로 떠올랐다.

OSEN

학교 폭력부터 인성 논란까지 세 명의 출연진에 대한 사생활 문제가 제기 됐고, 논란이 심해지자 ' 하트시그널3' 제작진은 "출연자들과 관련한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다르다"며 "현재 직장과 학교 등 일상에 복귀하여 생활하고 있는 일반인 출연자들이 회복할 수 없는 상처를 입을 수 있다. 출연자와 관련된 내용은 균형감 있게 봐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 제작진은 방송 전 출연자들과 관련한 여러 가지 논란이 있는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 같은 해명에도 논란은 쉽사리 줄어들지 않았지만 제작진은 결국 출연자들의 편집 없이 예정대로 지난 25일 첫 방송을 강행했다. 이날 방송에는 천인우, 정의동, 이가흔, 임한결, 서민재, 박지현이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첫 만남부터 미묘한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눈길을 끌었다.

OSEN

특히 이날 방송에는 학교폭력 논란이 대두된 이가흔이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일부 시청자들은 과거 논란이 제대로 해소되지 않은 출연자의 등장에 불편함을 드러내기도. 화제성은 어느 때보다 컸지만 시청자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지며 위태로운 출발을 알렸다.

하지만 논란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전망. 갑질, 인성 논란에 휩싸인 여자 출연자와 버닝썬 사태 연루 의혹이 제기된 남자 출연자가 새롭게 등장을 앞둔 가운데 우려의 목소리는 더욱 커지고 있다.

비연예인이 출연하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하트시그널'은 시청자들의 몰입도가 여타 프로그램보다 더욱 높다. 하지만 논란이 있는 출연자가 세 명이나 등장하는 이번 시즌에는 시청자들의 이전과 같은 몰입도는 기대하기 어려울 듯하다. 이미 깨져버린 판타지를 제작진들이 어떻게 수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mk3244@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채널A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