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1861 0522020022758421861 05 0507001 6.1.3-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90940000 1582791027000 프로야구 초유 시범경기 취소 안전 최우선 2002280831

[코로나19] 프로야구 시범경기, 사상 처음으로 전경기 취소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사상 처음으로 프로야구 전경기가 취소됐다.

뉴스핌

프로야구 시범경기가 사상 처음으로 전경기 취소됐다. [사진= 뉴스핌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야구위윈회(KBO) 사무국은 27일 "최근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늘어났다. 이에 KBO와 10개 구단은 선수단과 관중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3월14일 개막 예정이었던 시범경기 전 일정(50경기)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KBO 시범경기 전체 일정이 취소된 경우는 1982년 프로야구 출범 후 처음이다.

KBO와 프로야구 10개 구단과 KBO는 당초 시범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하려 했으나 코로나19가 확산, 팬과 선수의 건강을 위해 취소 결정을 내렸다.

이에따라 3월28일로 예정된 프로야구 개막도 연기될 공산이 커졌다.

KBO는 3월3일 긴급 실행위원회를 개최해 코로나19 관련 정규시즌 운영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며, 이후 이사회를 개최해 운영방안을 확정할 방침이다.

또한 각 구단과 KBO는 선수단 안전 관리와 구장 시설 방역, 열감지카메라 설치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