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6289 0182020022658396289 06 0601001 6.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19217000 1582719250000 성현아 은퇴 추측 내말 못하는 공간 2002270845 related

성현아, 황당한 은퇴설에 발끈…“내 말 못하는 SNS”[똑똑SNS]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배우 성현아가 은퇴 추측 기사에 발끈했다.

성현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답답해하는 아이를 데리고 놀이터로 떨어져 있는 나뭇가지를 꽃다발처럼 가져오는 우리 이쁜둥이 너무 이쁜 내 사랑”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모두가 힘들다. 강철 멘탈로 버텨온 나조차도. 이제 이 직업을 떠나야 할 때가 온 것 같다”고 푸념을 덧붙였다.

매일경제

배우 성현아가 은퇴 추측 기사에 발끈했다. 사진=매니지먼트 마당


“이 직업을 떠나야 할 때가 온 것 같다”는 성현아의 글에 은퇴를 선언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 기사가 쏟아졌다.

그러자 성현아는 급하게 수정하겠다. 그는 “아 진짜 내 말 못하는 내 공간. 수정 들어갑니다”라며 은퇴설에 휘말린 것에 대해 발끈했다.

한편 성현아는 지난달 종영한 TV조선 시사교양프로그램 ‘후계자들’에 출연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