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55937 0582020022558355937 06 0602001 6.1.3-RELEASE 58 스포츠월드 0 false true false false 1582608011000 1582613838000 닐로 장덕철 반론 보도문 게재 소속사 쟁점 소명 2002251445 related

‘그알’, 닐로·장덕철 반론보도문 게재…리메즈 측 “일부 쟁점 소명 이뤄져”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SBS ‘그것이 알고싶다’ 측이 음원차트 조작의혹에 대한 반론 보도를 게재했다. 가수 닐로, 장덕철 소속사의 조정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지난 24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 공식 홈페이지에는 ‘[반론보도] 닐로·장덕철 마케팅 관련’이라는 게시글이 공지됐다. SBS 측은 “본 방송은 2019년 1월 4일자 ‘그것이 알고싶다’ 1197회 ‘조작된 세계’ 편에서 닐로·장덕철과 관련 음원 사재기 의혹을 보도한 바 있다”고 밝히며 “이에 대해 가수 닐로 및 장덕철의 소속사에서는 ‘연예 매니지먼트사업과 콘텐츠 마케팅을 직접 진행하고 있기에 외부 광고대행사에 마케팅을 의뢰하지 않았고, 2018년 6월 당시 취소된 공연은 다른 가수들과의 합동 공연으로서 닐로의 단독콘서트가 아니었다’고 알려왔다”고 전했다.

소속사 리메즈 측은 관련 보도에 대해 사실관계가 다른 부분에 있어 지속적으로 문제를 제기했고, 언론중재위원회는 소속사의 피해구제 요청에 대해 ‘일부 반론 보도가 필요하다’고 권고한 것으로 보인다.

그것이 알고싶다’의 방송으로 사재기 의혹을 받은 가수들과 소속사 리메즈는 지난달 15일 언론중재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했다. 리메즈 측은 “‘그것이 알고싶다’ 홈페이지에 게재된 반론 보도문을 통해 해당 방송 이후 일관되게 제기해 온 일부 쟁점에 대해 소명이 이루어졌다”고 밝히며 “이번 언중위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결정을 계기로 소속 아티스트와 구성원들이 더욱 혁신적인 노력으로 음악 팬들에게 새로운 음악과 컨텐츠를 선보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지지를 보여준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하 리메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닐로, 장덕철의 소속사 리메즈입니다.

리메즈는 지난 1월 4일 방송된 '그것이알고싶다-조작된세계'와 관련해 1월 15일 언론중재위원회에 언론피해 구제신청을 했습니다. SBS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결정을 받아들여 리메즈의 입장을 2월 24일 <그것이 알고싶다> 홈페이지를 통해 반론게재하였습니다.

리메즈는 언론중재위원회의 결정을 전적으로 존중하며, 향후 소속 아티스트 및 자사와 관련되어 확인되지 않은 사실, 세간에 떠도는 잘못된 정보는 자사 홈페이지의 공식자료를 통해서 지속적으로 알려나가고 바로잡을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향후 리메즈와 소속 아티스트는 음악에 더욱 매진하여, 새로운 음악과 컨텐츠를 선보이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리메즈와 소속 아티스트의 음악을 사랑해 주시고, 항상 지지를 보여준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그것이 알고싶다’ 공식 홈페이지 캡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