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73836 0242020012957773836 05 0501001 6.0.26-RELEASE 24 이데일리 51292661 false true true false 1580300259000 1580300270000

'김영환 3점포 6방' kt, 삼성전 올시즌 4연승 질주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프로농구 부산 kt가 올시즌 서울 삼성을 상대로 무적행진을 이어갔다.

이데일리

부산 kt 김영환이 서울 삼성과의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3점슛을 던지고 있다. 사진=KBL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는 29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3점슛 6방을 터뜨린 김영환과 트리플더블을 기록한 외국인선수 앨런 더햄의 활약에 힘입어 삼성을 101-94로 눌렀다.

이로써 kt는 올시즌 삼성전 4전 전승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5, 6라운드 승리꺼지 포함하면 최근 삼성전 6경기 연속 승리다. 18승 18패를 기록한 kt는 6위 자리를 계속 지켰다. 공동 4위 인천 전자랜드, 전주 KCC와의 승차는 1경기로 좁혔다. 반면 삼성은 15승 21패로 8위에 머물렀다.

승리 일등 공신은 베테랑 김영환이었다. 이날 김영환은 35분여를 뛰면서 3점슛 6개 포함, 27득점을 기록했다. 특히 승부처였던 3쿼터에서 3점슛 3개 등 11점을 몰아치는 괴력을 뽐냈다.

2쿼터까지 44-47로 뒤지던 kt는 김영환의 맹활약 속에 3쿼터 역전에 성공했고 승리까지 이어갈 수 있었다.

kt 새 외국인 선수 더햄은 18득점에 13리바운드 10어시스트를 기록하며 개인 1호이자 시즌 2호 트리플더블을 작성했다. 시즌 중 대체 선수로 kt에 합류한 더햄은 3경기 만에 트리플더블을 달성하며 존재감을 뽐냈다. 앞선 2경기에선 어시스트가 2개 뿐이었지만 이날 경기에서만 10개를 기록하며 어시스트 능력도 제대로 보여줬다.

김현민도 26분여를 뛰면서 19점 3리바운드로 제 몫을 톡톡히 했다.

반면 삼성은 외국인선수 닉 미네라스가 36점 9리바운드로 고군분투하고 이관희도 3점슛 2개 등 15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리바운드 싸움에서 26-33으로 뒤진 것이 패인이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