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9522 1072020012657709522 06 0602001 6.0.27-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37600000 1580038296000 사풀인풀 나영희 2001271045 related

'사풀인풀' 나영희, 진호은 자살 알고 충격…"이제 훨훨 보내주자"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나영희가 진호은 죽음의 숨겨진 진실을 알고 모든 것을 정리해 외면하려 했다.

26일 방송된 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는 홍유라(나영희)가 구준겸(진호은)의 자살을 알게 되었다.

구준휘(김재영)에게 준겸이 보낸 편지를 읽은 유라는 준겸의 자살을 깨달았다. 준휘는 김청아(설인아)에게 이 사실을 전해 듣고 충격에 빠졌고, 유라에게 전화를 걸었다. 하지만 유라는 준휘의 전화를 받지 않았다.

급히 집에 온 준휘는 유라와 마주했고 예상과 달리 태연해 보이는 유라의 상태에 오히려 당황했다. 유라는 준휘를 뒤로 한 채 홀로 눈물을 참으며 준겸을 떠올렸다.

"얘기 좀 하자"는 준휘에게 유라는 "의로운 죽음은 없다"며 준겸을 "잊을까 해. 이게 그만 훨훨 보내줄까 해. 내일 전부 유품도 다 태울 거야. 산 사람은 살아야 하니까. 나한텐 지켜야 할 소중한 아들이 또 있으니까"라 말하며 준겸을 잊으라 말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