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3834 0182020012657703834 05 0506003 6.0.2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971336000 1579971366000 손흥민 2경기 연속 2001262001

‘손흥민 선제골’ 토트넘, 사우스햄튼과 무승부…향후 재경기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손흥민이 득점에 성공했으나 토트넘 홋스퍼는 승리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영국 사우스햄튼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사우스햄튼과의 2019-20시즌 잉글랜드 FA컵 4라운드 원정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토트넘은 향후 사우스햄튼과 홈에서 재경기를 가진다.

선발 풀타임 출전한 손흥민은 선제골을 기록하며 2경기 연속 골에 성공했다.

매일경제

손흥민이 득점에 성공했으나 토트넘 홋스퍼는 승리하지 못했다. 사진(영국 사우스햄튼)=AFPBBNews=News1


토트넘은 손흥민이 전반 9분 왼쪽에서 델레 알리의 스루패스를 받은 후 오른발 슈팅을 때렸으나 골문을 빗나갔다.

토트넘은 전반 28분 연속된 슈팅 끝에 지오바니 로셀소가 공을 골문 안으로 넣었다. 그러나 득점 장면에서 손흥민이 사우스햄튼의 수비를 방해했다는 이유로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비디오 판독(VAR)에서도 판정은 바뀌지 않았다.

이어 전반 33분 루카스 모우라가 델레 알리의 패스를 슛으로 연결했은 골키퍼가 선방으로 걷어냈다.

사우스햄튼은 전반 35분 제임스 워드 프라우즈가 올린 프리킥을 대니 잉스가 공을 잡은 이후 몸을 날린 시저스킥을 날렸으나 자펫 탕강가도 몸을 날리며 머릴로 공을 걷어냈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전반 39분 하프라인에서 공을 잡은 이후 드리블로 사우스햄튼 페널티 박스 안까지 침투했으나 슈팅 이전에 수비에 가로막혀 슛으로 연결되지 못했다.

사우스햄튼은 후반 8분 마이클 오바페미가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가 그대로 슛이 됐으나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후반 10분 토트넘은 제드슨 페르난데스를 빼고 에릭 라멜라를 넣으며 공격을 강화했다.

손흥민이 결국 0-0의 균형을 깨트렸다. 후반 13분 왼쪽에서 알리의 패스를 왼발 슈팅으로 사우스햄튼의 골문을 열었다.

득점에 성공한 손흥민은 후반 17분 로셀소의 긴 패스를 발리슛으로 이어졌으나 골문을 벗어났다.

득점이 필요한 사우스햄튼은 후반 30분 나단 레드몬드의 크로스를 잉스가 공을 건드렸으나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이어 후반 35분 잉스의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이 빗나갔다.

사우스햄튼은 계속해서 공격을 이어갔다. 후반 38분 잉스가 레드몬드의 크로스를 슈팅을 때렸으나 이번에도 골문을 벗어났다.

결국 두드린 끝에 문을 열렸다. 후반 42분 소피앙 부팔이 잉스의 패스를 강력한 왼발로 득점에 성공했다.

동점이 된 상황에서 후반 45분 손흥민이 라멜라의 패스를 받고 슈팅했으나 오프사이드로 부심이 깃발을 들었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