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6799 0772020012457696799 06 0601001 6.0.26-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61762000 1579861790000 related

'아육대' 박지훈, '배틀 그라운드' 최종 우승...'7킬' 압도적 실력

글자크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사진=MBC ‘아육대’ 방송 화면 캡처.


MBC ‘2020 설날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 박지훈이 ‘배틀그라운드’에서 7킬로 우승했다.

24일 방송된 ‘아육대’에서는 ‘배틀그라운드’ 솔로 경기가 펼쳐졌다. 12팀, 총 47명이 출전했다.

시작한 지 1분만에 최리에 의해 이션이 탈락됐다. 이어 천러가 탈락했다. 지난 추석 ‘아육대’ 솔로 경기에서 우승한 멤버라 놀라움을 자아냈다.

상연은 저격으로 Y를 탈락시켰다. 고원과 영빈이 접전한 끝에 영빈이 살아남았다. 와이엇은 수영 도중 산소부족으로 사망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대휘는 게임 룰을 몰라 허둥거렸다. 자기장의 기능을 몰라 벗어나지 않고 걸어가던 이대휘는 결국 탈락했고, 이대휘는 해맑게 웃었다.

이대환은 “재환이 형 아직 살아있네요. 얼른 죽어요”라고 약올렸고, 서동성의 공격에 김재환이 탈락했다. 연합팀의 남은 생존자는 박지훈이었다. 박지훈은 3킬을 하며 강력한 우승후보로 등극했다. 올리비아 혜도 4킬을 해 라이벌로 떠올랐다.

이어 올리비아 혜는 MK에 저격에 의해 탈락했다. 박지훈은 보급품을 파밍하기 시작했고 주은도 탈락시켰다. 재민과 지훈의 대치 상황이 됐고, 남은 두 명은 숨어서 지켜봤다. 박지훈은 멀리서 저격을 시도했다. 결과는 박지훈의 승리였다. 최후의 2인은 박지훈과 계속 숨어있었던 나윤이었다.

나윤은 자기장을 피하지 못해 어이없게 탈락했다. 최종 1위는 박지훈이 차지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