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6769 0182020012457696769 06 0602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61030000 1579861085000 related

‘음치는 없다 엑시트’ 몸치 이혜성, 춤 ‘엄지척’ 될까…홍진영 ‘멘붕’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음치는 없다 엑시트’ 이혜성의 몸치 고백에 홍진영이 멘붕을 겪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설 특집 예능 ‘음치는 없다 엑시트’(이하 ‘엑시트’)에는 홍진영, 이혜성이 경연 연습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진영은 이혜성에게 ‘엄지척’ 안무를 알려줬다. 그는 “‘엄지척’은 표정에서 표정으로 끝난다”라며 포인트 안무를 설명했다.

매일경제

‘엑시트’ 이혜성의 몸치 고백에 홍진영이 멘붕을 겪었다. 사진=음치는 없다 엑시트 캡처


특히 홍진영은 골반 튕김과 동시에 윙크를 하는 안무의 시범을 보였다. 이를 따라하던 이혜성은 몸을 3번에 걸쳐 꺾었다.

이혜성의 춤에 홍진영은 “어떻게 3번을 꺾을 수가 있지?”라며 당황했다.

이어서는 ‘엄지척’을 더욱 돋보이게 할 워킹을 선보였다. 그러나 이혜성의 허우적대는 모습에 홍진영은 멘붕을 겪었고, 이혜성은 “제가 많이 몸치다”라며 민망해 했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