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42117 0912020012257642117 06 0601001 6.0.27-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79618804000 1579675168000 장지연 사생활 폭로 김건모 2001220846 related

김건모에 이어 장지연까지...가세연 "남자관계 복잡해"

글자크기
더팩트

김건모(왼쪽)과 장지연은 지난해 10월 깜짝 결혼 소식을 전했다. /SBS '미운우리새끼'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생활 루머 "장지연 과거 남자배우와 만나"

[더팩트|박슬기 기자] 강용석 변호사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가 이번엔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과 관련된 사생활 루머를 폭로했다.

텐아시아는 21일 복수 관계자의 말을 빌려 "'가세연'에 출연하는 김용호 전(前) 연예기자가 지난 18일 오후 3시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강연회를 열고 장지연의 사생활에 대해 말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전기자는 장지연을 연상하게 만든 뒤 "과거 배우 이병헌과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 그 여성은 다른 남성과 결혼을 한다고 뉴스에 나온다. 업계에 취재해보니까 (남자관계가) 유명하더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가세연'의 대표인 김세의 전 MBC 기자는 강연회에 참석한 1000여 명의 청중에게 "이건 보안 유지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입단속을 했다.

하지만 누리꾼은 '가세연'의 무차별적 폭로와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에 분노하고 있다. 개인의 사생활을 건드는 건 선을 넘었다는 이유에서다. 21일 포털사이트에서 누리꾼은 "이건 잘못한거다. 설사 사실이래도 문제될 거 없는 개인의 사행활일뿐 그걸 왜 건드냐?"(ilga****) "강용석 고마해라!!! 갈수록 도를 넘는다!"(goro****) "사귄 게 명백해도 일반인의 동거사실 말한거는 명예훼손 아니냐? 강의료로 이득을 취하기 위한 죄질이 아주 나쁜죄 아니냐"(fbgo****) "별 하다하다 사람들 사생활 캐는걸로 돈 버나"(ever****)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앞서 지난 19일엔 여성조선이 김건모의 장모와 인터뷰를 통해 장지연의 근황을 공개했다. 인터뷰에서 김건모의 장모는 "딸 장지연이 벌써 신혼집에 들어갔다. 김건모 스케줄을 도와주다 보니 밤늦게 오가고 위험할 것 같았다. 사돈이 혼인신고도 했으니까 들어오라고 했다"고 말했다. 또 장모는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둘이 잘 지낸다. 이런 일로 금방 헤어지고 그런 거면 아예 좋아하지도 않았을 것"이라고 했다.

더팩트

강용석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세연'은 연이은 무차별 폭로로 비난을 받고 있다. /더팩트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건모의 성폭행 혐의는 지난해 12월 불거졌다. 당시 '가세연'은 김건모가 과거 유흥업소 종업원 여성을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강용석은 해당 종업원의 법률대리인을 맡아 서울 중앙지검에 김건모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경찰은 지난 8일 김건모의 차량을 압수수색 해 차량 GPS(위치확인시스템) 기록을 확보하고 서울지방경찰청 디지털포렌식 센터로 보내 분석을 의뢰했다. 또 15일에는 성폭행 혐의 등에 대한 조사를 위해 김건모를 소환했다. 조사는 약 12시간 동안 이뤄졌다. 김건모는 조사를 마치고 "국민 여러분께 심려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 하루 빨리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 별도로 원하시면 또 조사 받을 마음이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지난 19일 가수 A씨가 김건모에게 성희롱을 당했다는 추가 폭로를 하면서 논란은 가중되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