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30042 1132019121656930042 06 0601001 6.0.26-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484807000 1576485036000 related

김의성·주진우, ‘스트레이트’ 하차… 후임은 조승원·엄지인 기자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김의성과 주진우 기자가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에서 하차한다.

16일 '스트레이트' 측은 '김의성과 주진우 두 MC가 계약기간 만료에 따라 오늘 방송하는 75회를 끝으로 아쉬운 작별을 고한다'고 알렸다.

후임은 MBC 조승원, 엄지인 기자다. 제작진은 '두 MC의 계약기간 종료에 맞춰 프로그램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동시에 회사 긴축 재정에 따른 경비 절감, 프로그램 안착에 따른 사내 인력 중용 방침에 따라 새 진행자를 검토한 끝에 조승원, 엄지인 기자를 기용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정호 MBC 보도제작2부장은 'MBC 정상화의 상징적 프로그램으로 출범한 '스트레이트'의 진행을 훌륭하게 완수해준 김의성, 주진우 두 MC에게 거듭 감사드린다'며 ''스트레이트'는 권력형 비리와 그 관련자에 대한 끈질긴 추적이라는 프로그램의 소명을 구현하기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997년 입사한 조승원 부장은 사건기자를 총괄하는 시경캡(사건팀장)과 사회부장(인권사회팀장) 등을 거치며 기자 경력의 긴 시간을 사회부에서 활약했다. '시사매거진 2580'과 MBC 창사 50주년 특집 다큐 '타임' 등에서 탐사보도와 제작 능력을 선보였다.

엄지인 기자는 정치부와 통일외교부, 사회부 등을 거친 중견기자다. 화제에 기민하게 대응하는 순발력과 각종 라이브 현장에서의 뉴스 전달력을 인정받았다.

새 MC가 진행을 맡은 '스트레이트'는 다음달 13일 방송한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쿠키뉴스 인세현 inout@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