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72233 0182019121356872233 06 0601001 6.0.21-HOTFIX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95760000 1576195812000 related

한서희 "정다은이 목졸라 죽이려 해" 폭로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정다은으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하며 그 증거로 멍투성이 손을 공개했다.

한서희는 지난 12일 자신의 SNS에 메신저 대화 내용이 담긴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한 지인과 나눈 것으로 보이는 문자 메시지에 한서희는 "언니 근데 정다은이 나 죽일려고 하는데 어떡해?" "목 조르면서 내 손으로 죽여주겠대"라고 적었다.

이 사진은 삭제됐지만, 이를 캡처한 사진들이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

이에 한서희는 13일 "걱정마. 그냥 별 거 아닌 것 같아. 손으로 얼굴 감쌌어서 얼굴은 괜찮은데 그냥 머리랑 목이 좀 아픈 거 뿐이에요. 나 강하니까 걱정 안해도 돼"라는 글을 남겼다.

이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는 손가락이 퉁퉁 부은 것은 물론 팔목에는 누군가의 손으로 강하게 눌러 생긴 듯한 멍자국이 선명했다. 갖가지 추측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정다은이 어떤 해명을 내놓을지도 관심이 집중된다.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 10월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정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