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14551 0972019121056814551 05 0506001 6.0.22-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974961000 1575975375000

전북-요코하마, 울산-상하이 선화 격돌…2020시즌 ACL 조편성 완료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사진=AFC 공식 홈페이지 사진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올 시즌 K리그1 챔피언 전북 현대가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죽음의 조에서 경쟁을 펼치게 됐다.

10일 오후 5시 30분(한국시각)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AFC하우스에서 AFC 챔피언스리그 2020 조추첨식이 진행됐다.

2019시즌 K리그1 챔피언 전북은 내년도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시드니FC, 요코하마 마리너스, 동아시아 플레이오프2 승자와 H조로 한 조를 이뤘다. 상하이 상강, 부리람 유나이티드, 호치민 시티가 플레이오프2를 거쳐 H조 남은 한 자리를 차지하게 된다.

올 시즌 K리그1 준우승팀 울산 현대가 속해있는 F조 상하이 선화, 퍼스 글로리, 동아시아 플레이오프3 승자로 구성됐다. FC도쿄, 포트, 세레스 네그로스, 션 유나이티드가 플레이오프3에서 만난다.

FA컵 우승팀인 수원 삼성은 G조에서 광저우 에버그란데, 조호르 다룰 타짐, 일본 FA컵 우승팀과 한 조에 속했다. 비셀 고베와 시미즈 에펄스, 가시마 앤틀러스와 나가사키로 일본 FA컵 4강전이 펼쳐지며, 내년 1월 1일 결승전을 거쳐 우승팀이 결정된다.

K리그1 3위팀 FC서울은 오는 1월 21일 예정인 케다와 타이 포 경기의 승자와 1월 28일 홈에서 동아시아 플레이오프1을 치른다. 플레이오프1에서 승리할 경우 본선 E조 베이징 쿼안, 치앙라이, 플레이오프4 승자와 함께 조별리그를 치르게 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