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74346 0292019120956774346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5859440000 1575859518000 related

‘슈돌’ 도경완♥장윤정 가족, 첫방부터 시청률+화제성 모두 터졌다..최고 14.2%

글자크기
OSEN

[사진] KBS 2TV‘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OSEN=강서정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장윤정 가족이 등장부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12월 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2월 8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07회 '세상을 바꾸는 시간' 편은 전국 기준 11.7%(1부), 10.9%(2부)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부터 밤 9시 15분으로 시간 변경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으로 시청률 두 자릿수를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이날 ' 슈돌'은 새로운 내레이션 이미도의 합류, 도경완-장윤정 가족의 컴백 등 신선한 모습들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중에서도 5년 만에 '슈돌'에 다시 돌아온 도경완-장윤정 가족이 이날 방송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2014년 첫째 아들 연우의 탄생 순간을 공개하며 많은 시청자에게 감동을 안겼던 도경완-장윤정 가족이 이번엔 돌을 맞이한 둘째 딸 하영이와 함께 돌아왔다. 그때처럼 여전히 사랑이 넘치면서도 또 많은 것이 바뀐 이들 가족의 모습은 시청자로 하여금 브라운관에서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특히 도경완이 연우를 임신 중이던 장윤정을 위해 만들어 줬던 사랑의 토스트, 일명 도스트를 다시 만들어주는 모습이 모두의 시선을 강탈했다. 도경완은 추억의 도스트는 물론 2019년 버전 업그레이드된 도스트로 장윤정을 향한 자신의 사랑을 표현했다.

장윤정은 재료가 더욱 풍성해진 2019년 사랑의 도스트보다 담백한 원조 사랑의 도스트에 더욱 만족을 표했다. 알콩달콩 도스트를 나누어 먹는 도경완-장윤정 가족의 행복한 모습에서 시청률이 14.2%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기록했다.

시청자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여전히 사랑이 넘치는 도장부부(도경완-장윤정)를 향한 부러움은 물론, 엄마 아빠의 흥과 끼를 물려받아 매력이 넘치는 아들 연우와 딸 하영이를 향한 호평까지 이들 가족을 향한 관심이 폭발한 것.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서는 응암동 어르신들을 위해 귤을 따러 간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 용감한 나은이가 이끄는 건나블리 건후-나은 남매의 좌충우돌 대만 여행기가 전파를 탔다. 아이들의 귀여운 모습이 주는 힐링과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 오는 재미로 랜선 이모-삼촌들의 일요일 밤을 행복으로 장식한 '슈돌'. 앞으로도 '슈돌'이 선사할 즐거움이 기대된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