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677834 1132019120456677834 06 0601001 6.0.18-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408503000 1575421230000 related

'걸어보고서' 정해인, 가족 최초 공개.."혼자 보기 아까워"

글자크기
쿠키뉴스

배우 정해인이 미국 뉴욕에서 영상 통화를 통해 부모를 공개했다.

그는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서 야경을 보기 위해 엠파이어 스테이트의 전망대로 향했다.

이날 정해인은 엠파이어 스테이트전망대에서 야경을 보며 "와 정말 미쳤다"라고 감탄했다. 그러면서 "우주 영화에 나오는 미래도시에 온 것 같은 느낌이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건 카메라에 안 담기는 게 안타깝다"며 "여기 안 왔으면 큰일날 뻔했다. 여기서 그냥 한 두시간 씩 멍 때릴 수 있을 것 같다"며 감탄을 이어갔다.

"혼자 보기 너무 아깝다"던 그는 가족들에게 즉석에서 영상 통화를 시도했다.

처음으로 영상 통화를 받은 건 모친이었다. 정해인의 모친은 뉴욕의 야경보다는아들의 건강부터 챙겨 웃음을 자아냈다. 다음으로 전화를 받은 부친은 "나 환자 보고 있어서 바쁘다"며 전화를 끊었다.

이어 동생이 전호를 받지 않자 정해인은 "동생은 운이 없는 것"이라고 안타까워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쿠키뉴스 장재민 doncici@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