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80163 0962019111956380163 05 0506001 6.0.19-RELEASE 96 스포츠서울 42930158 false true true false 1574165966000 1574166077000

꽝하이 선발 출격…박항서의 베트남, 태국 사냥 나선다[베트남 현장]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베트남-태국 선발 라인업. 하노이 | 이용수기자

[하노이=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태국전에 나서는 ‘박항서호’ 라인업이 공개됐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한국시간 19일 오후 10시 베트남 하노이의 미딩국립경기장에서 태국과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예선 G조 5차전을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베트남의 선발 라인업이 발표됐다. 베트남은 익숙한 3-4-3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나선다. 최전방에는 티엔린이 서고 꽝하이와 반토안이 좌우에서 공격을 이끈다. 중원은 토안안과 훙둥이 지킨다. 좌우 수비는 반하우와 쯔엉 호앙이 보고, 스리백은 티엔덩과 응곡하이, 두이만이 구성한다. 주전 골키퍼는 반람이다.

베트남은 앞선 4경기서 3승1무로 승점 10을 획득하며 조 선두에 올라 있다. 태국은 7점으로 2위에 올라 있다. 베트남은 이 경기를 잡으면 태국과의 차이를 6점으로 벌려 3차예선으로 가는 문을 열 수 있다.

박 감독 부임 후 베트남은 태국을 상대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A대표팀은 2전 1승1무로 앞서 있고, 23세 이하 대표팀도 4승1무로 태국을 압도하고 있다. 여기서 승리하면 베트남은 다시 한 번 자존심을 지킬 수 있다. 게다가 태국은 일본 출신의 니시노 아키라 감독이 이끄는 팀이라 박 감독 입장에선 승리가 더 간절하다. 여러모로 승리가 반드시 필요한 맞대결이다.
weo@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