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85822 1072019111456285822 05 0506001 6.0.20-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736400000 1573736431000

'한광성 득점' 북한, 투르크메니스탄 원정서 1-3 완패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북한 호날두' 한광성이 출전했지만 북한은 투르크메니스탄과 원정 경기에서 무득점 패배를 당했다.

북한은 14일 밤(한국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슈가바트 쾨페트타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년 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예선 H조 4차전에서 투르크메니스탄에 1-3으로 졌다.

투르크메니스탄이 전바 23분 미하일 티토프가 넣은 골로 리드했다. 후반 28분 아마노프가 추가골을 넣어 북한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투르크메니스탄은 후반 43분 오라사헤도프가 한 골을 더 보탰다. 북한이 후반 추가 시간에 한광성의 득점으로 한 골을 만회하면서 투르크메니스탄은 4위를 유지했다.

한국과 함께 초반 3경기에서 2승 1무로 승점 7점을 얻었던 북한은 2차예선 첫 패배를 당했다.

이날 북한은 한국과 홈 경기에 출전했던 박광룡, 정일관, 리은철, 박명성, 리영직, 김철범, 심현진, 장국철, 안태성 등을 그대로 출전시켰다. 유벤투스 소속 한광성은 예선 첫 골맛을 봤다.

레바논과 한국에 연이어 패했던 투르크메니스탄은 스리랑카 원정 승리에 이어 북한전 홈 경기 승리로 승점 6점을 얻었다. 한국과 레바논의 경기가 아직 시작되지 않은 가운데 한국, 북한을 승점 1점 차로 추격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