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803631 0512019102355803631 05 0508002 6.0.16-HOTFIX 51 뉴스1 0

'하워드 3점슛 7방' 오리온, '선두' DB 6연승 저지…2연패 탈출

글자크기
뉴스1

고양 오리온 하워드가 23일 원주 DB와의 경기에서 슛을 시도하고 있다.(KBL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고양 오리온이 선두 원주 DB의 6연승을 저지하고 2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다.

오리온은 23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9-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1라운드 DB와의 경기에서 100-95로 이겼다. 오리온은 2승5패(9위), DB는 5승1패(1위)가 됐다.

오리온 조던 하워드는 3점슛 7개를 비롯해 25득점을 몰아쳐 팀 승리를 이끌었다. 장재석은 17득점 8리바운드 6어시스트, 최진수는 14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DB에서는 김민구가 21득점, 김종규가 19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오리온은 1쿼터 DB의 높이에 밀렸다. 그린에게 11득점, 김종규에게 8득점을 내주면서 19-27로 8점 뒤졌다.

하지만 2쿼터들어 외곽슛이 폭발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최진수의 연속 3점슛으로 추격에 나선 오리온은 쿼터 중반 하워드의 연속 3점슛이 폭발하며 역전했다. 기세를 탄 오리온은 52-42로 10점차 리드를 안고 전반을 마쳤다.

오리온은 3쿼터 막바지 김민구, 김종규 등에게 잇따라 실점하며 4점 차로 쫓겼다. 하지만 4쿼터 초반 최승욱의 3점슛, 허일영의 3점 플레이 등으로 리드를 지켰다.

오리온은 경기 종료 31.9초를 남기고 DB 김민구에게 3점을 허용하며 리드가 3점 차로 줄어 들었다. 그러나 오리온은 흔들리지 않고 상대 파울로 얻은 자유투를 허일영이 넣으면서 승리를 가져갔다.
yjr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