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205422 1112019092555205422 06 0602001 6.0.20-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9379850000 1569379861000 related

'웰컴2라이프' 임지연, 연기 변신 성공.."작품을 위해 앞만 보고 달렸다"

글자크기
배우 임지연이 ‘웰컴2라이프’로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4일 종영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서 임지연은 현실세계와 평행세계, 두 세계관에서 같으면서도 또 다른 강력계 형사 라시온 역을 맡아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임지연은 고도의 깊은 감정 연기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모습을 보여줬고, 이에 ‘임지연의 재발견’이라는 반응을 불러 모았다.

그동안 임지연은 청순하면서도 단아한 이미지를 보여줬지만 이번 ‘웰컴2라이프’를 통해서는 발랄함에 중성적인 매력까지 덧입어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이목을 확실히 집중시켰다. 극 초반 보여 준 준비된 몸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는 임지연을 ‘차세대 걸크러시 배우’ 대열에 합류시켰다.

여기에 임지연은 연기 내공까지 폭발시켰다. 두 세계관을 오가는 캐릭터인 만큼 감정 변화가 많았는데 캐릭터의 상황에 딱 맞춘 연기로 보는 이들의 몰입을 도운 것. 특히 평행 세계에서는 딸을 키우는 워킹맘으로 분해 딸 보나(이수아 분)가 납치돼 위험한 상황에 놓이자 폭풍 오열 하는 장면은 모두를 울컥하게 만들기도 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평행세계에서 현실로 돌아온 재상(정지훈 분)이 자신을 대하는 태도가 180도 달라지자 진심을 의심하며 혼돈스러워하는 감정 연기를 임지연은 날 선 눈빛과 디테일한 표정과 행동으로 그려냈다. 이렇게 임지연은 극 초반부터 후반부까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열연으로 하드캐리해 호평을 얻었다.

이 가운데 임지연이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을 통해 “4개월이란 시간이 어떻게 갔는지 모를 정도로 작품을 위해 정말 앞만 보고 달려온 것 같다. 함께한 배우들과 감독님이 큰 힘이 됐고, 많은 분들께 큰 사랑을 받으며 촬영을 해서 너무나 행복한 시간들이었다”라고 밝힌 뒤 “그동안 ‘웰컴2라이프’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 더 성장한 모습으로 좋은 작품에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며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렇듯 임지연은 ‘웰컴2라이프’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스팩트럼 넓은 배우임을 입증해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