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99006 1082019091955099006 06 0602001 6.0.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68899400000 1568899405000 related

'악마가' 이설, 영혼 되찾았다… "예전의 삶으로 돌아가고파"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이설이 영혼을 되찾았다.

1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이하 '악마가(歌)') 최종회에서는 하립(정경호 분)의 영혼이 회수되고 악마 모태강(박성웅 분)이 소멸됐다.

이날 김이경(이설)은 팬미팅 장소에서 허공에 떠다니던 영혼을 보게 됐다. 이어 그 영혼은 김이경의 손에 앉았다. 그러자 김이경의 얼굴에 미소가 번졌다.

김이경은 팬들에게 "오늘 정말 갑작스러운 말이지만 오늘을 마지막으로 여러분들을 만나지 못할 거 같다. 저는 이런 화려한 가수의 삶이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한다"라며 "예전처럼 내가 원할 때 거리에서 노래할 수 있는 그런 삶을 살고 싶다. 앞으로는 여러분들이 나를 기다리는 게 아니라 내 노래가 여러분들을 찾아갔으면 좋겠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