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46525 0292019091855046525 05 0501001 6.0.26-RELEASE 29 OSEN 34519896 false true false false 1568758680000 1568758711000

‘11월 9일 여수’ 굽네몰 ROAD FC 056에서 ‘목포의 아들’ 김세영과 장대영 격돌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2010년 출범한 ROAD FC가 처음으로 찾아가는 전라도 대회, 굽네몰 ROAD FC 056의 대진이 추가됐다.

ROAD FC (로드FC)는 11월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6을 개최, 김세영(29, 팀 코리아MMA)과 장대영(29, 병점MMA)의 경기를 확정시켰다.

김세영은 전라도 목포 출신의 파이터다. 권아솔과 오랜 세월 함께하며 선수 생활을 하고 있다. ROAD FC YOUNG GUNS 무대에서 뛰면서 실력이 성장, 넘버시리즈에도 진출해 경쟁력을 보여줬다. ROAD FC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과 1승 1패를 주고받은 전적도 있다.

상대인 장대영은 밴텀급에서 주로 활동해온 파이터다. 타격에 장점을 보이며 그라운드 기술도 준수하다. ROAD FC에서 5승 3패를 기록 중인데, 이번 경기에서는 한 체급 올려 페더급에 도전한다.

ROAD FC 김대환 대표는 “두 파이터는 ROAD FC의 젊은 피로 꾸준히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준 파이터다. 두 파이터 모두 ROAD FC YOUNG GUNS를 거쳐 넘버시리즈까지 진출했다. 두 선수 모두 더 높은 곳으로 가기 위해 승리가 절실한 상황이다. 절실한 마음으로 지금까지의 경기보다 치열한 명경기를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로드FC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