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01895 0292019091655001895 05 0507003 6.0.13-RELEASE 29 OSEN 0

'뷸러 5이닝 2실점' 다저스, 막판 뒤집기로 NYM 3연전 위닝 마무리 (종합)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종서 기자] LA 다저스가 짜릿한 역전으로 승리를 잡았다.

다저스는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플러싱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선두 다저스는 시즌 97승(54패) 째를 거뒀고,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메츠는 시즌 전적 77승 72패가 됐다.

선발 투수 워커 뷸러가 2회 2실점을 하며 잠시 흔들렸던 것이 아쉬움으로 남았다.

2회말 1사에서 로빈슨 카노와 J.D.데이비스에게 볼넷과 안타로 출루를 허용한 뷸러는 브랜드 니모에게 2타점 3루타를 맞았다. 이후 아메드 로사리오와 잭 휠러를 삼진과 1루수 땅볼로 처리하면서 추가 실점을 하지 않았다.

4회초 다저스는 맥스 먼시의 안타와 크리스 테일러의 진루타, 코리 시거의 적시타로 한 점을 만회했다.

이후 메츠에게 끌려간 다저스는 8회초 상대 투수의 난조로 반격 발판을 마련했다. 저스틴 윌슨이 제드 저코에게 볼넷을 내준 뒤 보크와 폭투로 연이어 추가 진루에 허용했다. 크리스 테일러의 적시타가 터지면서 다저스는 2-2 동점을 만들었다.

분위기를 탄 다저스는 키케 에르난데스의 2루타 뒤 저코의 적시타로 3-2로 경기를 뒤집었고, 9회말 콜라렉과 마에다가 무실점으로 이닝을 지우면서 이날 승리를 지켰다.

8회말 올라와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은 켄리 잰슨은 시즌 5승(3패) 째를 챙겼고, 9회 아웃카운트 두 개를 막은 마에다는 2세이브 째를 거뒀다. 역전을 허용한 세스 루고는 시즌 4패(6승) 째를 당했다./ bellstop@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