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84259 0032019082554584259 05 0507001 6.0.12-RELEASE 3 연합뉴스 51292661

심우준, kt 창단 첫 그라운드 홈런…KBO리그 시즌 3호

글자크기
연합뉴스

심우준, kt 창단 첫 그라운드 홈런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2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kt 위즈와 LG 트윈스 경기 6회초 2사 2,3루. kt 심우준이 우중간 적시타를 때려낸 뒤 홈으로 지체 없이 쇄도하며 그라운드 홈런(인사이드 더 파크 홈런)에 성공하고 있다. 2019.8.25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kt wiz 내야수 심우준(24)이 생애 처음이자 구단 창단 후 최초로 그라운드 홈런(인사이드 더 파크 홈런)을 기록했다.

심우준은 2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 트윈스전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 3-1로 앞선 6회 초 2사 2, 3루에서 우중간으로 그라운드 홈런을 쳤다.

심우준은 빠른 발로 홈런을 만들었다.

타구가 우중간 담장 쪽 깊숙한 위치에 떨어지자 주자 황재균과 오태곤이 홈에 들어왔다.

그 사이 심우준은 2루를 돌아 3루로 달렸고, 지체 없이 홈을 노렸다.

수비진의 중계 플레이로 공을 전달받은 LG 포수 유강남은 홈에서 심우준과 태그 경쟁을 벌였다.

주심은 심우준의 세이프를 선언했다.

LG의 요청으로 비디오 판독을 한 결과 심우준이 유강남의 태그보다 더 빨리 홈을 터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심우준의 득점이 인정되면서 kt는 6-1로 달아났고, LG 선발투수 타일러 윌슨은 마운드를 내려왔다.

심우준은 시즌 3호 홈런을 그라운드 홈런으로 작성했다.

이 그라운드 홈런은 KBO리그 시즌 3호, 통산 87호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