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76273 0092019082554576273 05 0507001 6.0.17-RELEASE 9 뉴시스 0

미 프로야구 시구자로 나선 수녀의 여유

글자크기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카고=AP/뉴시스】미 마리아 가톨릭 고교 교사인 마리아 조 소벡(Mary Jo Sobeck) 수녀가 24일(현지시간) 미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경기에 앞서 시구에 나서 공을 머리 위로 튕겨보고 있다.

소벡 수녀는 지난해 8월에도 화이트삭스의 경기에 시구자로 나서 완벽한 투구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2019.08.25.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뉴시스 사진영상부(n-photo@newsis.com, 02-721-7470)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