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40028 1082019081854440028 06 0601001 6.0.12-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1488886 related

구혜선·안재현, 이혼 진실공방 ing→'미우새' 측 "수정·편집"→SNS 폭로글 삭제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배우 구혜선, 안재현 부부가 이혼을 두고 진실공방을 펼치고 있다. 그 가운데 SBS '미운우리새끼' 측은 구혜선의 녹화 분을 일부 수정, 편집해 방송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 안재현과 주고받은 문자를 공개하며 그와의 불화설을 직접 알렸다. 구혜선은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며 "다음 주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해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엑스포츠뉴스


이후 구혜선은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됐다. 죄송하다"며 안재현과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KBS 2TV '블러드'를 통해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6년 5월 웨딩마치를 올린 두사람은 이후에도 알콩달콩한 모습으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결혼 3년만에 두 사람은 이혼의 기로에 섰고, 구혜선의 SNS 폭로 글의 파장은 컸다.

결국 두 사람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두 배우는 여러 가지 문제로 결혼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하여 이혼하기로 결정했다"고 입장을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어 "최근 구혜선 씨는 변호사를 선임하여 안재현씨와의 이혼 합의서 초안을 작성하여 안재현씨에게 보내면서 안재현씨도 빨리 변호사를 선임하여 절차를 정리해 달라고 요청했다"며 구혜선이 8월 중 법원에 이혼조정신청을 하고 9월 경 이혼 관련 문제를 매듭짓기를 원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소속사 측은 구혜선이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이혼 합의서 초안을 공개했다.
엑스포츠뉴스


그러나 구혜선은 다시 자신의 SNS를 통해 소속사 측 입장에 정면 반박했다. 구혜선은 "타인에게 저를 욕하것을 보고 배신감에 이혼 이야기는 오고갔으나 아직 싸인하고 합의한 상황은 전혀 아닙니다"라며 "저와는 상의되지 않은 보도입니다. 저는 가정을 지키고 싶습니다"라고 안재현과 이혼에 합의하지 않았음을 밝혔다.

특히 올해 6월 안재현이 소속된 HB엔터테인먼트에 새롭게 둥지를 틀었던 구혜선은 회사와의 계약을 해지할 뜻도 밝혔다.

하지만 HB엔터테인먼트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구혜선과 계약해지를 하지 않았다. 프로필을 지우지 않았고 포털사이트에도 남았다"고 반박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처럼 구혜선과 안재현, HB엔터테인먼트의 입장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이날 구혜선의 스페셜MC 출연을 앞둔 ' 미운우리새끼'에 불똥이 튀었다. 앞서 '미운우리새끼' 측은 예고를 통해 구혜선이 안재현과의 연애담 및 결혼 생활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공개했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갑작스러운 구혜선, 안재현의 이혼 진실공방에 '미운우리새끼' 측은 "제작진도 구혜선 씨 관련 내용을 당일 기사로 알게 되어 당혹스런 입장"이라며 "사전녹화로 제작이 완료된 방송분을 일부 수정·편집 진행 중이다. 방송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구혜선은 현재 SNS 글을 모두 삭제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tvN, 구혜선 인스타그램, HB엔터테인먼트, SBS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