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93102 0292019062753393102 06 0602001 6.0.8-hotfix 29 OSEN 0

'니알내아2' 전소미, 학교 남사친의 급고백에 당황 "먼저 가볼게"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예솔 기자] 전소미가 같은 학교 남자사람 친구에게 고백을 받고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27일에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에서는 첫번째 주인공으로 전소미가 출연했다. 전소미의 관계자로는 자이언티, 차오루, CLC의 어은빈, 사촌언니 류수정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전소미의 학교 생활이 공개됐다. 제작진은 전소미에게 "전소미에게 고3이란?" 이라고 질문했다. 이에 전소미는 "고3이란? 오삼불고기?"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재 고등학교 3학년인 전소미가 학교에 간 날은 졸업사진 촬영날이었다.

단체 사진에 앞서 어떤 포즈를 할까 고민하던 전소미는 학교 남사친에게 장미를 받았다. 남사친은 "오다 주웠어"라며 츤데레의 면모를 보였다. 전소미는 SNS에서 각종 포즈를 찾아보며 어떻게 사진을 찍을까 고민했지만 결과적으로 평범하게 단체사진을 찍었다.

OSEN

전소미와 친구들은 학교가 끝난 후 분식집으로 향했다. 친구들은 음식이 나오기 전에 거짓말 탐지기 게임을 하자고 제안했다. 친구들은 전소미에게 "남자에게 차인 후 매달린 적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전소미는 없다고 답했다.

하지만 전소미는 거짓말 탐지기에 손바닥을 제대로 대지 않은 상태였다. 친구들이 이렇게 하면 안된다고 지적하자 "너무 무서워서 못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전소미의 남사친이 거짓말 탐지기를 시도했다. 이 친구는 앞서 전소미에게 장미 한 송이를 건넸던 인물. 전소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3년 내내 같은 반이고 편한 친구다. 짝꿍이다"라고 말한 바 있다.

OSEN

친구들은 전소미의 남사친에게 "TV에서 전소미만 보면 마음이 떨리고 전소미를 만나보고 싶냐"고 물었다. 남사친은 당당하게 "네"라고 답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남사친의 대답이 진실로 나오자 전소미는 당황해하며 "난 먼저 가보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의 승리는 비관계자팀에게 돌아갔다. 이에 자이언티는 "다른 사람들은 전소미를 10정도 아는 것 같은데 나는 1정도였다. 이제야 2가 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