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79050 0442019062753379050 06 0602001 6.0.8-hotfix 44 SBS funE 0

애먼 박보검은 왜?…송중기-송혜교 이혼은 부부의 문제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김지혜 기자] '세기의 부부' 파경 소식이 엉뚱한 데로 불똥이 튀었다.

송중기, 송혜교 부부가 결혼 1년 8개월 만에 파경을 맞아 충격을 준 가운데 이혼 배경을 둘러싼 억측이 난무하고 있다. 두 사람의 이혼 사유를 두고 근거 없는 루머와 지라시가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상황. 이 중 송혜교의 전작인 '남자친구'에서 호흡을 맞춘 박보검에 대한 언급이 있어 2차 피해까지 우려되는 상황이다.

급기야 박보검의 소속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루머 진화에 나섰다.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27일 "송혜교와 부적절한 관계이며, 이혼에 결정적인 이유가 됐다는 지라시에 강경 대응 하겠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무분별하게 퍼지고 있는 소문에 대해서 너무 황당하다."면서 "송혜교 씨 마지막 작품을 박보검 씨가 함께했기 때문에 그런 소문이 도는 것 같다. 현재 퍼지고 있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며,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소문을 일축했다.

SBS funE

송중기, 송혜교 부부의 이혼은 두 사람의 가정사다. '부부 싸움은 칼로 물 베기'라는 말도 있지만 감정의 골이 깊어지면 돌이킬 수 없는 상황이 생기기도 한다.

두 사람 모두 이혼에 이르기까지 오랜 심사숙고가 있었을 것이다. 그 이유를 둘러싸고 갈등과 화해의 반복도 예상된다. 그럼에도 이혼에 이를 수밖에 없었던 사정은 두 사람만이 알 것이다. 이를 두고 근거 없는 말을 만들어내 당사자도 아닌 제3자에게 피해를 줘서는 안 될 것이다.

송중기, 송혜교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혼 사유를 '성격 차이'로 꼽았다. 도저히 극복할 수 없었던 다름이 있었던 셈이다.

송중기는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다.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ebada@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