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64899 0962019062653364899 06 0602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0 related

'봄밤' 김준한, 한지민과 결혼 물밑 추진 "날짜 못 박아달라"(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봄밤' 김준한이 한지민과의 결혼을 본격적으로 추진했다.


26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에서는 권기석(김준한 분)이 이정인(한지민 분)과의 결혼식 날짜를 잡으려고 하는 등 구체적인 계획 만들기에 나선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태학(송승환 분)은 이정인, 유지호(정해인 분)가 함께 데이트하는 모습을 목격했다. 이정인은 이태학에게 유지호를 소개시켰지만, 이태학의 반응은 냉담했다. 유지호는 이태학에게 "갑작스러워 불편하실 것 같고 다음에 정식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말한 후 자리를 피했다. 이정인은 눈치를 보고 사라진 유지호를 뒤쫓았지만, 유지호는 이미 어디론가 떠나고 없었다.


이태학은 이정인에게 유지호와의 관계를 정리하라고 다그쳤다. 이태학은 "어떻게 처신했길래 벌써부터 소문이 나"라며 화를 냈고 이정인은 "내가 바람이라도 폈어? 내가 유부녀야?"라고 맞받아쳤다.


하지만 이태학의 기세도 만만치 않았다. 이태학은 이정인에게 "아빠를 봐서라도 한 번만 마음을 돌려. 아빠 아직 할 수 있다"라고 설득했다. 수영 재단 이사장으로 있는 권기석의 아버지 권영국(김창완 분)의 힘을 언급한 것. 앞서 권영국은 이태학에게 퇴직 후 재단 일을 하라고 제안한 바 있다. 이정인은 "퇴임 후 때문에 그러시는 거냐"라며 허탈한 반응을 보였다. 그때 이재인(주민경 분)이 등장해 대화는 중단됐다.


이정인은 유지호의 집으로 가 데이트를 즐겼다. 이정인은 유지호에게 "왠지 우리 잘 해낼 것 같지 않아요?"라며 힘을 북돋아줬다. 또 다음 데이트에서는 평소 연인과 함께 하고 싶다고 생각해둔, 일종의 로망에 대한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이어 이정인은 유지호에게 "우리 은우(하이안 분) 데리고 놀러 가자"라고 말했다. 유지호는 그 말에 감동받아 미소 지었다.


스포츠서울

그 시각 이정인의 미적지근한 태도에 초조해진 이태학은 권영국과 접촉했다. 이태학은 "애들도 제풀에 지칠 수 있다. 쇠뿔도 단김에 빼랬다고 혹시 어떠신지"라며 결혼식 날짜를 잡자고 제안했다.


권영국은 권기석에게 "너 말고 다른 남자가 있는 것 같아?"라며 이정인을 의심했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이정인과 의논해 결혼 날짜를 정하라고 알렸다.


권기석은 이정인을 두둔했고, 권영국은 "(이정인이) 너하고 실패한 관계라고 하더라. 그 소리를 듣고도 잘해보라고 한 건 뒤집어보라는 뜻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실패는 미련 없이 손 털 수 있을 때 인정하는 거다. 그 전에는 어떤 놈이 이긴 거라고 장담할 수 없는 거다"라며 유지호와의 라이벌 구도를 자극했다.


이정인과 유지호는 권기석과 이태학이 만날 거라는 이야기를 전해 들었다. 유지호는 이정인에게 "언제까지 기석 선배 두고 볼 생각 없다. 참아주는 걸로 안될 것 같다"며 선뜻 당당하게 나서지 못하고 있는 자신의 상황을 언급했다.


이태학은 권기석에게 "정인이가 한 눈을 판다며?"라고 운을 뗐다. 권기석은 오해일 뿐이라고 포장했다. 이태학은 "한 눈이라니 언감생심이지. 이건 더 이상 얘기할 것 없는 거다. 날만 잡으면 되겠다"라며 태연한 척 받아쳤다. 권기석은 한술 더 떠 "부모님들께서 날을 못 박아주시는 게 좋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 시각 이정인은 권영국의 집을 찾았다. 권영국은 때마침 이정인을 뒷조사한 사진을 보고 있었다. 유지호와 데이트하는 모습, 유지호가 일하는 모습 등 다양한 그림이 담겨 있었다.


한편, '봄밤'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