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10266 0372019062453310266 06 0602001 6.0.18-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1384124000 1561384125000 related

[포인트1분] ‘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 을도국 정체 눈치챘다.. 장소연·최태환 사과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헤럴드POP=나예진 기자]장소연이 그간 있었던 일을 털어놓으며 김영광에게 사과했다.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는 모든 진실을 알고 상심한 도민익(김영광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을도국의 정체를 알게 된 심해용(김민상 분)은 을도국과 관련된 모든 직원을 해고하겠다고 공고했다. 이을왕(장소연 분)은 자신이 모든 책임을 지겠다고 말했지만, 동료 비서들은 “이런 일 되풀이되면 안된다”며 이을왕의 뜻을 함께 따르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단식 농성에 따르기로 했다.

은정수(최태환 분)은 모든 사실을 털어놓으며 도민익에게 사과했다. 이후 경찰들이 그를 찾아와 잡아갔고, 장소연은 방금 은정수에게 다 들었지 않냐며 “죄송하다. 부디 저만 미워하시고, 다른 사람들은 용서해 달라”고 말했다. 진실을 안 도민익은 정갈희에게 “나 이렇게 만든 은기사, 은기사를 그렇게 만든 삼촌, 일을 벌인 이비서, 아버지까지 용서가 안 된다”고 말했다. 도민익은 눈물을 흘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