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39811 0512019061653139811 06 0602001 6.0.8-hotfix 51 뉴스1 51345905

'세젤예' 김소연, 홍종현에 진심 밝혀 "사랑하지만 안 돼"(종합)

글자크기
뉴스1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 화면 캡처©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이 홍종현에게 진심을 밝혔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연출 김종창)에서는 강미리(김소연 분)가 전인숙(최명길 분)에게 모녀 관계라는 것을 털어놓자고 했다.

이날 강미리는 한태주(홍종현 분)에게 상처를 주고 싶지 않다고 했다. 전인숙에게 모녀 관계를 밝히자고 한 강미리는 한태주가 계속 결혼을 하자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강미리는 "더 이상 다른 변명으로 상처를 주고 싶지 않다"며 "눈 가리고 아웅 하는 게 얼마나 더 갈 거 같냐"고 했다.

이에 전인숙은 "모든 게 다 네 뜻대로 굴러가지 않는다"며 "모녀 사이라는 게 드러나면 나뿐만 아니라 너와 가족 모두가 끝이다"고 했다. 전인숙은 모녀 사이라는 사실을 한태주에게 고백하겠다고 하는 강미리에게 엄마 말을 들어달라고 설득했다. .

회사에서 강미리와 만난 한태주는 본인의 마음을 숨김없이 드러냈다. 함께 엘리베이터에 올라탄 한태주는 "왜 전화를 받지 않았나"며 "선배 대답을 기다리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 달라"고 했다.

한종수(동방우 분)는 강미리를 호출했다. 한종수는 강미리에게 한성 어패럴 대표 자리가 아닌 다른 욕심을 부리고 있는 건 아닌지 물었다. 강미리는 한태주를 좋아했던 건 배경에 대해 몰랐던 시절이었다고 선을 그었다. 한태주를 완전히 정리했냐는 질문에 강미리는 "완전히 정리했다고 말하기는 힘들다"며 "정리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화를 마친 한종수는 전인숙 몰래 강미리의 사돈에 팔촌까지 신상에 대해 자세히 조사해 오라고 지시했다.

한태주는 강미리와 결혼하기 위해 적극적인 행동에 나섰다. 마케팅부 사원에게 강미리를 좋아한다고 밝힌데 이어 박선자(김해숙 분)의 설렁탕 가게를 찾았다. 설렁탕 가게에서 한태주와 마주한 강미리는 한태주를 밖으로 데리고 나갔다.

강미리는 한태주에게 사랑하지만 이뤄질 수 없다고 고백했다. 강미리의 진심을 들은 한태주는 "무슨 일이든 얌전히 기다리겠다"며 "사랑해준다고 말한 것만으로 충분하다"고 말했다.

한편 '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이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dw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