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14465 0512019052752714465 06 0602001 6.0.7-RELEASE 51 뉴스1 46565803

[RE:TV]'세젤예' 홍종현, 김소연과 결혼 위한 결단…사직서 제출

글자크기
뉴스1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 화면 캡처©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홍종현이 김소연과 결혼을 위해 사직서 제출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연출 김종창)에서는 한태주(홍종현 분)가 강미리(김소연 분)와의 결혼을 위해 적극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했다.

이날 한태주는 강미리와의 결혼을 위해 사직서를 제출했다. 사직서 제출에 당황한 강미리는 본인이 결혼 승낙을 하지 않아서 하는 행동인지 물었다.

이에 한태주는 "아직 부장님에게 한 청혼의 답을 기다리고 있다"며 "결혼하기 위해서 그만두는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한태주는 "사직서를 수리해주시면 그때 할 말이 있다"고 했다.

강미리는 퇴근 후 한태주의 집으로 찾아갔다. 한태주의 집을 찾은 강미리는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았던 비밀을 털어놨다.

강미리가 자신이 결혼을 생각하지 않게 된 이유에 대해서 밝힌 것이다.

강미리는 본인이 엄마에게 버려졌던 사실부터 지금의 엄마가 친엄마가 아니라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본인이 버려졌다는 사실이 트라우마로 작용해 본인의 삶에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워졌다고 설명했다. 강미리는 공부를 잘해도 회사에서 인정을 받아도 버려졌다는 사실에 항상 아픔을 간직하고 살아왔다고 했다.

그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비밀을 밝힌 강미리는 한결 편안해진 모습을 보였다. 한태주는 강미리를 따뜻하게 안아주며 앞으로 함께 할 것을 약속했다.

한태주가 사직서를 제출했다는 소식을 들은 한종수(동방우 분)는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이에 전인숙(최명길 분)은 한종수에게 한태주를 임원 자리에 앉힐 것을 제안했다.

전인숙은 한태주와 강미리가 서로에 대한 처지를 알게 되면 알아서 관계가 정리될 것이라고 판단했다. 전인숙의 의견을 받아들인 한종수는 임원 자리에 한태주를 앉히기로 했다.

강미리가 내정되어 있던 마케팅 총괄 실장 임원 자리에 한태주가 임명 되었다. 인사 발령에 한태주는 한종수를 찾아가지만 뾰족한 해답을 찾을 수 없었다. 되레 한종수는 한태주에게 임원 자리를 받아들이지 않으면 강미리를 이 바닥에서 일하지 못하게 할 것이라고 엄포를 놨다.

중국 출장에서 돌아온 강미리는 한태주가 임원으로 발령됐다는 소식을 확인하고는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이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55분에 방송된다.
dw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