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0903 0962019052552700903 05 0506001 6.0.15-RELEASE 96 스포츠서울 0

[한국-포르투갈]정정용호, 경기 시작 7분만에 트린캉에 첫 실점…역습에 당했다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비엘스코-비아와 | 정다워기자


[비엘스코-비아와=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 ‘정정용호’가 경기 시작 7분만에 첫 골을 내주면서 좋지 않은 출발을 보였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0 축구대표팀은 25일(한국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 포르투갈과의 경기에서 전반 7분 트린캉에게 선제 실점을 내줬다.

한국은 경기 초반 우승 후보로 평가받는 포르투갈을 상대로 주눅들지 않는 플레이를 펼쳤다. 하지만 공격 진영에서 볼을 뺏긴 뒤 역습 상황에 대한 대처가 미흡했다. 포르투갈은 자기 진영에서 한국의 공격을 끊은 뒤 조타가 하프라인 인근에서 킬 패스로 트린캉에게 연결을 하면서 골 찬스를 잡았다.

트린캉은 GK와의 1대1에서 침착하게 오른발 슛으로 한국의 골문을 열면서 첫 골을 만들어냈다.

dokun@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