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03917 0432019052152603917 06 0601001 6.0.7-RELEASE 43 SBS 46584095

[스브스타] '행사의 여왕' 장윤정이 개들 앞에서 공연한 사연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개들 앞에서 노래한 사연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어제(20일) 방송된 JTBC 예능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가수 장윤정과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장윤정은 '행사의 여왕' 답게 전국 방방곡곡 행사를 다니며 겪었던 각종 에피소드를 털어놨습니다.

장윤정은 애견 페스티벌에서 공연한 적이 있다고 밝히며 "당연히 견주분들과 애견인분들이 있으신 줄 알고 갔는데 사람이 없었다"며 "개들만 막 뛰어놀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개들은 음악 소리를 들으면 하울링(울부짖기)을 한다"며 "원래 3곡에 앵콜까지 해서 총 4곡을 하기로 돼 있었는데, 다 하고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장윤정은 "3곡 하고 무대를 내려오는 척했다가 개들을 향해 '여러분 앵콜이라고요?'라고 말하며 앵콜까지 했다"고 너스레를 떨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장윤정은 1년 기름값이 억대라는 소문에 대해 "기사가 그렇게 나왔다. 우리가 그걸 따로 계산해 본 적은 없는데, 이동 거리를 봤을 때 그 정도 됐을 거라고 기사를 쓰신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행사 때문에 헬기를 띄운 적도 있냐'는 질문에는 "헬기는 타야 한다. 왜냐면 차로 이동할 시간이 안 돼서 스케줄을 거절하면 주최 측에서 헬기를 띄워주기도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밖에도 장윤정은 대형 운동장에서 공연하던 중 가까이서 보고 싶다는 관객들의 요청에 따라 트럭을 타고 공연했던 경험, 강 건너편에 있는 관객들을 위해 노래했던 일 등의 유쾌한 에피소드를 전하며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검토=김도균, 사진=JTBC ' 냉장고를 부탁해'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PLAY! 뉴스라이프, SBS모바일24 개국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