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579348 0252019052052579348 05 0507001 6.0.16-HOTFIX 25 조선일보 0

"직구보다 빠르네" 박병호 평균 타구 속도 152.7㎞로 1위

글자크기
올 시즌 한국 프로야구 KBO리그에서 가장 빠른 타구 속도를 기록 중인 타자는 키움 히어로즈의 박병호로 나타났다.

KBO 공식 기록통계업체인 스포츠투아이가 타구추적시스템인 HTS를 통해 KBO리그 안타 타구를 분석한 결과, 19일까지 안타 30개 이상 때려낸 타자 65명(HTS 추적 기준) 가운데 박병호의 타구 평균 속도가 시속 152.7㎞로 가장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조선일보

키움 히어로즈 박병호(33) /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병호는 인플레이 타구를 100개 이상 기록한 49명 중 유일하게 타구 속도가 시속 140㎞를 돌파하며 이 부문 1위에 올랐다. 박병호의 전체 인플레이 타구 중 43.8%가 시속 150km를 돌파해 시속 150㎞ 이상 빠른 타구 비율이 가장 높은 타자로도 이름을 올렸다.

안타 종류에 따른 박병호의 타구 속도를 살펴보면, 단타는 평균 시속 149.8㎞, 홈런을 제외한 장타(2루타, 3루타)는 시속 154.8㎞, 홈런은 159.2㎞를 기록했다.

두산 베어스 오재일이 타구 평균 속도가 150.9㎞로 2위를 차지했고, 뒤이어 김현수, 유강남(이상 LG 트윈스·시속 149.9㎞), 삼성 라이온즈 다린 러프(시속 148.4㎞)가 이름을 올렸다.

[이혜림 인턴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