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187590 1082019031551187590 06 0602001 6.0.1-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인생술집' 마마무, 솔직 입담에 라이브 공연까지 '믿듣맘무'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인생술집' 마마무가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은 걸그룹 마마무의 솔라, 문별, 휘인, 화사가 출연해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날 마마무는 신곡 '고고베베'의 맛보기 안무를 공개했다. 또 솔라는 시상식에서 큰 화제가 되었던 폴댄스까지 선보여 모두를 감탄케 했다. 휘인과 화사는 자신의 고향 음식인 전주 '찹쌀 호떡'과 '피순대'를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MC 김준현은 "화사가 광고계를 점령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화사는 "초콜릿, 샌드위치, 곱창 등 광고를 찍었다"라며 "다 함께 다이어트 제품도 찍었다. 최근에는 안경 광고까지 찍었다. 혹시 안경 필요하시면 말씀해달라"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 문별은 영화 시상식에서 배우 정우성에게 했던 애드리브의 비화를 전했다. "애드리브를 회사 분들이 회의 끝에 만들어 주셨다. 처음에는 소리를 지르라고 하시더라. 그렇게까지는 자신감이 없었다. 그래서 내 스타일대로 나긋하게 해보겠다고 했다"라고 밝혔다.

화사는 솔로곡 '멍청이' 무대의상을 언급했다. "수영복에 비닐 슈트 조합을 생각하고 너무 멋있을 것 같았다. 언젠가 꼭 한 번 해보고 싶었는데 솔로 활동 때 기회가 돼서 입었다"라며 "멋있다고만 생각했는데 호불호가 많이 갈리더라. 박진영 선배님은 따라 한 게 아니고 내가 정말 입고 싶었다"라고 비화를 밝혔다.

또 화사는 "솔라와 문별은 치고받고 싸운다"라고 폭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솔라는 "문별과 나는 절대 말싸움을 안 한다. 그냥 손이 올라가고 발로도 찬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우리는 정말 사소한 문제로 싸운다. 그 자리에서 얘기하다가 화가 나면 치고받고 싸운다"라며 "우리는 뒤 끝이 없다. 서로 귀여운 짤을 보내고 화해한다"라고 덧붙였다.

휘인은 "연습하는 날은 매일 머리를 감진 않는데 솔라 언니가 5일 동안 머리를 안 감았다고 해서 놀랐다. 그런데 5일째인데도 떡이 지지 않았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솔라는 "그 당시에 탈색을 엄청 많이 해서 유분을 찾아볼 수가 없었다. 최고 많이 안 감은 날은 9일이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방송 말미에는 자신의 인생 한 곡을 소개하며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 솔라는 영화 '보디가드' OST 'I Will Always Love You'를 선보였고, 화사는 Rihanna의 'Diamond', 휘인은 Sade의 'By your side', 문별은 자신의 곡 '구차해'를 선보여 모두를 감탄케 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