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613355 0372019021450613355 06 0602001 6.0.18-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50155961000 1550155965000 popular

[포인트1분] 장도연, 두 번이나 줄터져 숭어 낚시 '실패' "되게 열받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채널A='도시어부'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장도연이 어복은 있었으나 끝마무리가 좋지는 않았다.

14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는 출연진 대 제작진의 얼음 위 한판 승부가 펼쳐졌다.

이날 장도연의 찌에 쉬는 시간 동안 고기가 걸렸다. 쉬는 시간 동안 올리면 무효가 되는 상황. 이경규는 고기가 도망갈까봐 불안해하며 이 상황을 장도연에게 설명했다.

드디어 오후 낚시가 시작되고 모두가 고기가 있는지 없는지 불안해했다. 그리고 장도연이 들어올린 낚싯대에선 고기가 느껴졌다.

하지만 줄이 터졌다. 이에 제작진들은 환호를 터뜨렸고 장도연은 망연자실했다. 무려 4호 줄인데 얼음에 쓸려 줄이 터져버렸다. 고기는 찌까지 가지고 도망갔고 장도연은 구멍에 고개를 처박고 고기를 찾으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장도연은 "되게 열 받는다. 두번이나 놓쳤다. 그치만 방귀가 잦으면 똥 싼다고 했다."며 긍정적인 생각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