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35025 0292019021250535025 06 0602001 5.18.20-RELEASE 29 OSEN 0

"과탑까지" '문제적 남자' 진지희, 빵꾸똥꾸→뇌섹미녀 폭풍성장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지민경 기자] 배우 진지희가 빵꾸똥꾸에서 뇌섹미녀로 성장해 색다른 매력을 보였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에는 배우 진지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대세 아역배우에서 어엿한 대학생으로 폭풍성장한 진지희. 진지희는 중고교시절 연기 활동을 병행하며 하루에 1시간만 자고 등교, 쉬는 시간마다 선생님들을 쫓아다니며 공부를 했다고 밝혔다.

또한 학급 임원을 섭렵하고 다양한 상을 수상, 중학교 3학년 때 장학금을 받았다는 진지희는 지난해 입학한 대학교에서도 과탑이라고 전하며 학점 평균 4.44, A로 도배된 성적표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OSEN

그 비결로 예습과 복습을 꼽은 진지희는 "1학기 때 올 A였는데 영어 과목만 B+가 나왔다. 그것만 B라서 너무 거슬리더라. 2학기 때는 영어 성적을 올려야 겠다 해서 미리 수업 내용을 예습하고 복습했다. 결국 영어 과목까지 A+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먼저 뇌풀기 문제로 시청각 인지능력을 키워주는 측두엽 문제가 펼쳐졌다. 간장게장으로 위장한 문제부터 미로, 알파벳 외우기까지 다양한 문제가 나왔고 타일러가 3연속 문제를 맞추며 독주를 펼쳤다.

이어 창의적사고의 메카 전두엽 문제에는 수학 계산 문제에서 강한 자신감을 보인 이장원이 활약했다. 그결과 이날의 문제적 남자는 타일러가 차지했다./mk3244@osen.co.kr

[사진] '문제적 남자'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