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1274 0372018110948771274 06 0602001 5.18.1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아찔한 사돈 연습' 장도연, 남태현 동생 남동현 만났다 "형 싫어하는 건 아냐"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사진=tvN 아찔한 사돈 연습 캡처


[헤럴드POP=장민혜 기자]장도연과 남태현 동생 남동현이 만났다.

9일 저녁 방송된 tvN '아찔한 사돈 연습'에서는 장도연 남태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태현 동생이 공개됐다. 장도연은 "남편보다 선이 굵다. 형수님이라고 부르면 된다"라고 말했다. 장도연이 음료를 준비하는 사이 형제 사이에는 어색한 기류가 감돌았다. 장도연은 "왜 이야기 안 하냐"라고 말했다. 장도연은 기어코 분위기를 풀어주려고 손으로 전기 오르는 놀이라도 하고 있으라고 말했다. 그렇지만 하지 않았다. 장도연은 두 사람 사이 대화가 없음을 걱정했다.

남태현은 치킨을 시키자고 했지만, 장도연은 닭볶음탕을 하겠다고 나섰다. 남태현은 "안 된다고 그래"라고 말렸다. 재료는 없었고, 결국 닭볶음탕은 다음 기회로 넘어갔다. 남태현은 "내가 시키겠다"라고 말했다.

남동생에게도 타투가 있었다. 남태현을 보고 따라했다고. 이에 남태현은 "내가 좀 멋있지"라며 자신감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남태현이 자리를 비운 동안 장도연과 남동생은 이야기를 나눴다. 남동생은 99년생이었고, 장도연과 14살 차이였다.

남태현 동생 남동현은 "밴드 하기 전에는 거의 안 만났다. 그러지만 밴드를 하게 된 뒤로 자주 보게 된다. 형이 혼낸다. 형이 조곤조곤 혼낸다. 그래서 형이 무슨 말을 하기 전에 신경이 쓰인다. 그거 때문에 제가 움츠러들어 있는 거 같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런다고 해서 형을 싫어하는 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