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4551780 0202018041744551780 06 0601001 5.18.11-RELEASE 20 스타투데이 1488886

`아침마당` 백현주 "조만간 열애설이 날 스타 있다"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아침마당' 백현주. 사진| KBS1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백현주 연예기자가 조만간 열애설이 날 커플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17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 초대석’ 코너에는 연예부 기자 겸 방송인으로 활동 중인 백현주가 출연했다.

이날 백현주 기자는 “저희들 사이에서는 열애설은 뜨거운 뉴스거리다. 드라마나 영화 촬영이 시작되면 남녀 주인공이 솔로인 경우 주목하게 된다”면서 “조만간 열애설이 날 커플이 있다고 알고 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백현주 기자는 "보통 특종을 잡는다고 하면 매니지먼트에서 알려주는 거 아니냐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아니다”며 “시간을 두고 취재 할 때 가장 중심이 되는 것이 거주지"라고 말했다. 이어 "동네 미용실에 가면 아지트처럼 주부님들이 계신다. 처음부터 특종을 물어보면 안 된다. 물 달라고 한 다음에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정곡을 찌른다. A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다음 취재 거리를 던져주시는 경우가 있다”면서 "발레파킹하시는 분들도 제보를 해주시는 경우도 있다"라고 특종을 잡는 비법을 밝혔다.

백현주 기자는 또 "연예인분들에게 어려운 일이 있으면 기사화하지 않는다"면서 "한 사람의 인생인데 특종을 위해 수단으로 사지 않는다"고 말하기도 했다.

백현주 교수는 "장동건 고소영 씨가 열애를 인정하기 전에 신비주의로 살았다. 정보지에서 떠돌 때 제가 장동건 씨에게 열애 인정을 받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ksy7011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