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38128 1072018011442638128 05 0506001 5.18.11-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U23 시리아전] 김봉길 감독, “호주전에 최고 경기력 보이겠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호주와 경기에는 최고의 경기력을 보이도록 준비하겠다.”

김봉길 한국 23세 이하 축구 대표 팀 감독이 시리아와 218년 AFC(아시아축구연맹) U-23 챔피언십 D조 2차전에서 비긴 뒤 반전을 다짐했다.

중국 쿤샨에서 14일 시리아와 2차전을 치른 한국은 0-0으로 비겼다. 베트남과 첫 경기에서 2-1로 이긴 한국은 1승 1무로 조 1위를 유지했다. 하지만 호주와 3차전에서 지면 3위까지 떨어질 수 있다.

김 감독은 시리아전을 마친 뒤 “전반전에 상대 압박이 강했다. 어려운 경기였다”며 “후반전에는 많은 좋은 기회를 만들었으나 골을 넣지 못했다. 그래서 비겼다”는 말로 골 결정력이 아쉬웠다고 평가했다.

김 감독은 “지금부터 잘 준비해서 호주와 경기에는 최고의 경기 내용을 보여 주겠다”고 다짐했다. 호주와 3차전은 18일 밤 8시 30분 킥오프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