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90350 0962017032136790350 05 0507001 5.17.8-RELEASE 96 스포츠서울 0

[SS포토]삼성 최충연, 직접 태그하려다 그만...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21일 광주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와 삼성의 2017 KBO리그 시범경기 3회말 1사 1,3루 삼성 선발투수 최충연이 KIA 김선빈의 땅볼을 잡아낸 뒤 3루로 귀루하는 주자 김주형에 태그를 시도하고 있다. 2017. 3. 21.
광주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