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123058 0902017021636123058 08 0801001 5.16.11-RELEASE 90 아주경제 0

이스트소프트 "기업용 메신저 '팀업' 10개월 만에 가입 1만2000곳 돌파"

글자크기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주경제 이정하 기자 = 이스트소프트는 16일 자사의 기업용 메신저 팀업이 출시 10개월 만에 가입기업 1만2000곳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스트소프트는 지난해 4월 사내 메신저, 그룹피드(게시판), 업무자료 중앙관리, 대용량 파일 전송 등 업무에 필요한 협업 도구를 통합 제공하는 기업용 메신저 팀업(TeamUP)의 정식버전을 선보였다.

정식 버전 출시 이후에는 업무용 파일을 관리할 수 있는 클라우드 저장소 '팀업 클라우드', 링크 초대를 통해 외부 협력 업체와의 커뮤니케이션 환경을 만들어 주는 '팀 기능', 웹 브라우저에서 내부 게시글을 확인하고 작성할 수 있는 '웹피드 베타' 등 다양한 기능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했다.

효율적인 협업과 업무 커뮤니케이션을 가능하게 하는 다양한 기능에 힘입어, 팀업은 출시 후 약 10개월 만에 약 1만2000개 팀(기업), 3만명 이상의 사용자를 확보하는 등 기업 시장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특히 추가로 제작된 각종 부가 기능을 팀업과 연동 시킬 수 있는 오픈API를 지원해, 챗봇 등 각 기업의 업무 환경에 적합한 기능을 유연하게 접목할 수 있는 확장성도 높이 평가받고 있다.

이스트소프트와 팀업 고객사 일부는 CRM(고객관계관리), 인트라넷과 연동한 다양한 결재 알림, 시스템 모니터링, 장애 알림과 같이 업무에 필요한 기능부터, 구내식당 식단 확인, 날씨 확인 등 간단한 생활 정보 확인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챗봇을 도입해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는 도구로 활용하고 있다.

이스트소프트는 팀업의 이 같은 확장성을 앞세워, 업무용 플랫폼 제품을 서비스하는 다양한 기업과의 적극적인 제휴를 통한 사업 확장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엔데스크닷컴과의 제휴를 통해 기업용 협업 솔루션 '엔데스크(NDSK)'와 팀업의 서비스 연동을 진행하였으며, 지난 10일에는 동부의 '동부클라우드오피스'의 기업용 메신저 서비스로 팀업을 제공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이스트소프트의 ES사업본부 조성민 본부장은 "팀업의 정식 버전을 출시한 후 지난 1년여간은 제품의 안정성 확보와 기능 확장을 위한 개발에 전념해 왔다"며 "팀업의 기능과 성능이 기대한 수준에 올랐다고 생각하며, 앞으로는 전략적 제휴, 서비스 연동 등 적극적인 사업 전략을 펼쳐 국내 기업용 메신저 시장을 선도하는 제품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정하 ljh@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