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시합 때 빌빌거린 이유" 지연♥황재균 이혼 언급→사실무근 부인 [엑's 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티아라 지연과 프로야구 선수 황재균(kt wiz)의 이혼설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지연의 측근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부산, 경남권 방송 KNN에서 라디오로 야구 경기를 중계하던 중 중계진이 황재균의 이혼을 언급했다. 라디오 방송으로 송출되지는 않았으나, 유튜브 채널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전달됐다.

이광길 해설위원은 캐스터에게 "그거 아느냐. 황재균 이혼 한 것"이라는 말을 꺼냈다. 캐스터가 "네? 황재균?"이라며 놀라워하자 "좀 이따가 (얘기하자)"라고 말했다.

캐스터가 "아니 기사 떴어요?"라고 물었고 이광길 해설은 "국장님에게 얘기 들었다. 얘가 시합 때 빌빌거렸던 이유가 있다. 집안이 시끄러운데 뭘 하겠냐"라고 밝혔다. 이광길 해설은 "그렇지. 안 되지. 가화만사성인데"라며 거들었다.

이후 온라인을 중심으로 지연과 황재균의 이혼설이 급속도로 퍼졌다. 황재균과 지연은 2022년 12월 결혼해 행복한 모습들을 공개해왔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게다가 지연이 최근 자신의 유튜브 커뮤니티에 "개인 사정으로 인하여 당분간 유튜브 영상 업로드가 어려울 것 같아 구독자 여러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린다. 밝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라는 글을 남긴 바 있어 이혼설에 무게가 실렸다.

애초 이 글은 황재균을 향한 악플로 인한 것으로 보였으나 이혼설이 불거지면서 누리꾼은 실제 이혼이 아니냐는 추측을 제기했다.

지난 5일 한화 이글즈와 kt wiz 경기 당시 한화 박상원이 삼진 세리머니를 크게 해 10점 차로 지고 있던 kt를 자극했다. 한화 류현진 등 베테랑과 코치들이 사과의 뜻을 전해 마무리된 듯 싶었지만 황재균이 경기 종료 후 "야, 일로 와봐"라고 박상원을 부르며 불쾌함을 드러냈다.

이어 장성우까지 분노를 표하며 순식간에 양 팀 선수가 엉키기 시작했다. 이후 한화 김경문 감독과 KT 이강철 감독까지 대화를 나눈 후에야 소동이 일단락이 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재균의 돌발 행동은 지연에게까지 영향이 미쳤다.

누리꾼들은 지연의 계정에 찾아 "남편분 인성이 왜 그래요...?", "자기가 수비 실책으로 내려갔는데 왜 경기 다 끝나고 꼰대짓 하나요? 왜 그래요?", "남편 좀 챙겨요 야구선수인지 조폭인지 ㅋㅋㅋ 실력 좀...", "남편 인성부터 키웁시다. 선수가 끝까지 자신의 플레이에 환호하는 게 당연한 거지"라며 악플을 쏟아냈다.

지연의 전 소속사 대표는 25일 엑스포츠뉴스에 "지연에게 이혼설과 관련 확인을 한 결과, 사실이 아니"라고 전했다.

사진= 황재균 지연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