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0 (토)

[문화연예 플러스] 칸 화제작 '미래의 범죄들', 하반기 개봉 확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칸 영화제를 홀린 SF 공포 영화, '미래의 범죄들'도 국내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습니다.

기술이 고도로 발달한 미래, 행위예술가가 첨단 기술을 활용한 전위극으로 사람들을 매료시켰지만, 점차 몸이 쇠약해지는 걸 느끼고 일생일대 공연을 준비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는데요.

'공포물의 대가' 데이비드 크로넨버그가 8년 만에 내놓은 신작으로, 재작년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돼 화제를 모았고요.

배우로서는 영화제 사상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받은 레아 세이두와 '반지의 제왕'에서 아리곤 역을 맡은 '비고 모텐슨' 등 할리우드 명배우를 한자리에 만날 수 있는데요.

영화는 하반기 개봉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문화연예 플러스>였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김옥영 리포터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