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3 (토)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지연♥황재균, 때아닌 이혼설…"사실무근" 초고속 부인 [엑's 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가수 겸 배우 티아라 지연과 야구선수 황재균이 때아닌 이혼설의 주인공이 됐다.

지연과 황재균은 지난 2022년 12월 결혼에 골인, 아이돌과 야구선수 부부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연의 유튜브 채널에서 결혼 일상을 공유해왔고, 최근까지도 부부의 일상을 해당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런데 갑작스럽게 이혼설이 생겨났다. 부산, 경남권 방송 KNN에서 라디오로 야구 경기를 중계하던 중 중계진이 황재균의 이혼을 언급한 것. 이는 라디오 방송으로 송출되지는 않았으나, 유튜브 채널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송출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방송에서 중계진은 "황재균 이혼한 것 아냐"는 이야기를 꺼낸 후, 황재균의 부진이 이혼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로 퍼져나가면서 '이혼설'에 무게가 실렸다.

특히 지연은 최근 유튜브 채널에 "개인 사정으로 인하여 당분간 유튜브 영상 업로드가 어려울 것 같아 구독자 여러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린다"면서 "밝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던 바. 이에 '이혼' 의심은 깊어졌다.

그러나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지연의 전 소속사 대표는 25일 엑스포츠뉴스에 "지연에게 이혼설과 관련 확인을 한 결과, 사실이 아니"라며 '사실무근'이라 못 박았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황재균, 지연 부부는 최근 악플에 시달린 바 있다. 황재균이 이달 초 경기 종료 직후 상대팀 선수를 부르며 불쾌감을 드러냈고, 이에 양팀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한 바 있다. 황재균의 돌발 행동에 일부 야구팬들이 쓴소리를 했고, 더 나아가 지연의 SNS 계정 등에 황재균 관련 악성 댓글이 달리기도 했다.

그럼에도 지연은 유튜브 영상을 업로드하고 SNS 사진을 올려왔으나, 최근 악성 댓글을 의식한 듯 유튜브 영상 업로드 중단을 알렸다.

사진 = 지연, 엑스포츠뉴스DB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