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돌싱포맨' 김종서·김경호 "'아가씨로 오해 수없이 받아, 화장실 갈 때 꼭 기침해"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돌싱포맨/ 사진=SBS 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포맨' 김종서, 김경호가 여자로 오해를 받는다고 말했다.

25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돌싱포맨'에 김종서, 김경호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민은 김종서, 김경호에게 "아가씨라는 말을 많이 들었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경호는 "아가씨라는 얘기도 수없이 들어봤다. 화장실 들어갈 때마다 남자 화장실이라는 얘기 듣는다. 무조건 기침하고 들어가야 한다"라고 알려 웃음을 자아냈다.

또 두 사람은 긴 머리에 강한 애착을 보였다. 이상민은 "여자친구가 머리를 자르라고 하면 어떻게 할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경호와 김종서는 고민 없이 "헤어져야 한다. 그런 걸 이해 못 해주면 어떡하냐"라고 반응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