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박지윤과 이혼’ 최동석 “한달 카드값 4천 5백이면 과소비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최동석. 사진|스토리앤플러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박지윤과 이혼 소송 중인 방송인 최동석이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최동석은 25일 자신의 SNS에 “친구들 질문이 있어. 한달에 카드값 4천 5백 이상 나오면 과소비야 아니야?”라는 글을 게재했다.

카드값이 4500만원 이상 나오는 인물이 누구인지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의미심장한 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동석은 KBS 아나운서 동기 박지윤과 지난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었지만, 지난해 10월 결혼 14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두 사람은 법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제출했으며 이혼 절차를 진행 중이다. 두 사람은 양육권을 두고 갈등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동석은 최근 스토리앤플러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7월 9일 첫방송되는 신규 관찰 예능 파일럿 프로그램 ‘이제 혼자다’에 출연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